사업내용/지역 /전국 연대사업

고맙습니다! “민주노총”


오늘(5월14일) 민주노총이 낙동강유역환경청 앞에서 “4대강사업 중단과 환경영향평가 재실시”를 요구하는 2번째 집회를 가졌습니다.


점심시간을 줄여서 하는 집회라 쉽지 않은 결정이지만 민주노총은 벌써 두차례에 걸쳐 성실하게 4대강사업중단과 환경영향평가의 재실시를 낙동강유역환경청앞에서 수행하고 있습니다.

낙동강유역환경청앞에 모인 조합원들


오늘도 200여명의 현장 활동가들이 현장에 모였습니다. 1차집회때 만큼 모인것 같습니다.
민주노총 위원장님께서는 짧고 굵게 인사를 드리며 4대강사업 중단을 위해 지역에서 혼신의 힘을 다하자고 하셨고 참석하신 지역의 동지들은 힘찬 구호로 대답을 대신했습니다.

민주노총 김천욱본부장님의 인사말씀으로 집회는 시작되었습니다.

집회에 참석하신 동지들의 등에 붙은 “사수 민주노조” 노동기본권 보장 이라는 조끼의 내용과 너무나 멀게 느껴지는 4대강사업중단입니다만 어찌 MB정부 아래 일어나는 일이 분리될 수 있겠습니까. 하나의 정부와 하나의 대통령 아래 존재하는 모든 국민은 하나이듯이 노동문제와 환경문제또한 하나임을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이렇게 몸으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불교평화연대 자흥 스님

불교평화연대 자흥스님께서는 연대사를 통해 부처님 오신날을 맞아 부처님의 5계중 살생하지 말라와 거짓말하지말라 라는 말씀을 빌어 이명박정부는 살생과 거짓만으로 살아가는 정부임을 주장하시고 생명화 평화를 지키는 일에 헌신하자고 주장하셨습니다.

진보연합 이경희 대표님

이경희 대표님께서는 오늘 아침 정운창 총리라는 사람이 했던말 “잘못된 약속을 지키려는  이상한 여자”론에 대해 지키않아도 될 약속을 끝까지 지키는 이상한 남자”로 이명박 대통령을 지목하시고 4대강사업에 대한 국민적 분노를 전하셨습니다.

오늘 민주노총이 참 고마웠습니다.
노동자들에게 중식시간은 황금같은 시간입니다.
점심을 빨리 먹고 족구도 하고 장기도 두고 어제자지 못한 달콤한 낮잠도 즐기는 시간입니다.
노동현장에서의 꿀같이 달콤한 시간, 중식시간을 노동문제도 아닌 환경문제를 위해 기꺼이 내어주었다는 것에 감사와 박수를 보냅니다. 

고맙습니다. “민주노총” 
_YedtZy0IuA$

kfemlocal

사업내용/지역 /전국 연대사업의 최신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