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산창원진해 환경운동연합 > 활동소식 > 마창진환경연합 후원의밤에 함께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활동소식

마창진환경연합 후원의밤에 함께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마창진환경운동연합 후원의밤이 “와락” 와락 안아주고 와서 즐겁게 놀자라는 주제로 지난 12월27일 마산신포동 기업은행 2층에서 개최되었습니다

이날은 지역의 시국대회등으로 참석인원이 많지 않을 것이라는 예상을 깨고 350여명이상이 저희단체 후원의 밤 행사에 참여해주셨습니다. 

연말이라 많은 행사들이 겹쳐 다들 술한잔 찐하게 하지 못한 아쉬움은 있었지만 그래도 얼굴이라도 보겠다고 달려와 주신 지역의 많은 분들과 회원님들께 감사의 인사를 올립니다. 

후원의 밤을 알리는 플랭카드가 덩그러니 걸려 있습니다. 이때 까지만 해도 많은 분들이 참석치 못할것이라고 저히는 감히 예상하고 있었지요. ㅎㅎ

울 사무실 막둥이 활동가 빛나도 오랜만에 밀양 상황실에서 나와 부엌에서 손님들께 내놓을 안주를 장만하느라 바쁘게 움직이고 있었습니다. 

엄마와 아들은 찌짐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아들은 엄마 옆에서 찌짐이도 붙이고 빛나옆에서 닭꼬지도 구우면서 바쁘게 봉사활동을 수행했습니다.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지역단체의 어른들은 바쁜 일정으로 인해 일찍 오셔서 인사를 나누고 계십니다.

5시가 조금 넘어가자 사람들이 조금씩 밀려들고 있습니다. 

7시 시국대회 참여키위해 미리 오신분들이 많았습니다. 

진해에서 활동하시는 민예 회원분들이 난타 공연을 해주셨습니다.

공연을 하기에는 열악한 조건이었음에도 얼굴한번 붉히지 않으시고 웃는 얼굴로 공연을 해주셔서 너무 감사했습니다.

난타 공연과 사물공연이 끝나고 시낭송이 이어졌습니다.

은은한 기타 반주에 맞추어 밀양 송전탑관련 시를 낭송하니 후원의밤의 내용이 깊어져 갔습니다.

이어진 순서는 노래순서였습니다.

두분이 기타치고 노래부르는 모습이 정말 보기 좋았습니다. 

공연후 밀양 송전탑 싸움을 진행하고 계시는 동화전 마을 분들이 찾아와 주셨습니다.

동화전 마을은 저희가 매주 찾아가는 곳입니다. 

저히단체 후원의 밤이라고 밤을 두섬이나 짊어지고 오셨습니다. 

가지고 오신 밤은 잘 포장해서 이날 참석해주신 모든분들께 조금씩 나누어 드렸습니다. 

우리 막둥이 빛나는 부엌에 있다가 동화전 어르신들 오셨다는 소식에 부엌을 내팽개치고 달려나와 어르신들 챙긴다고 여념이 없습니다. 

이날 후원의밤은 이렇게 진행이 되었습니다.

함께 자리를 빛내어 주신 지역의 많은 시민들과 회원분들께 다시한번 감사의 말씀을 올립니다.

마창진환경운동연합은 더 열심히 활동해서 지역과 지구의 환경을 지키는데 열과 성을 다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kfemlocal

활동소식의 최신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